한국기원

바둑뉴스

보도자료

고윤서ㆍ김희수ㆍ이나경, 여자입단대회 통과!

등록일 2022.05.18947

▲(왼쪽부터)고윤서ㆍ김희수ㆍ이나경 초단
▲(왼쪽부터)고윤서ㆍ김희수ㆍ이나경 초단

고윤서(18)ㆍ김희수(18)ㆍ이나경(14)이 입단에 성공하면서 프로기사 400명 시대가 열렸다.

17일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57회 여자 입단대회에서 고윤서와 이나경이 각각 서수경과 김희수를 누르고 입단 관문을 통과했다. 이어 오후에 열린 패자간의 경기에서 김희수가 서수경에게 승리하며 마지막 입단 티켓을 거머쥐었다.

여자 연구생 랭킹 1위인 고윤서 초단은 “천천히 성장할 수 있게 기다려준 어머니께 감사드린다”면서 “16강부터 출전했는데 첫판을 지고 시작했다. 한 단계씩 올라가면서 성장했다는 걸 느꼈고, 이번 대회를 통해 많은 걸 배웠다”는 소감을 남겼다.
2008년 생으로 한국기원 소속 프로기사 중 막내가 된 이나경 초단은 “지난번 입단대회에서는 (김)희수언니한테 져 떨어졌는데 이번에는 이김과 동시에 입단을 할 수 있게 돼 기분이 남다르다”면서 “앞으로 실력으로 인정받는 기사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1패 후 기사회생해 입단한 김희수 초단은 “이번 대회를 앞두고 부담감을 많이 느꼈다. 하지만 한판 한판 두면서 잊을 수 있어 즐겁게 임했다. 최종라운드에서 1패를 안았지만 내년에 기회가 있으니 오늘 최선을 다하자고 마음 먹었고 덕분에 좋은 결과가 있었다”고 전했다.

고윤서ㆍ김희수ㆍ이나경 초단의 입단으로 한국기원 소속 프로기사는 모두 400명(남자 322명, 여자 78명)이 됐다. 1945년 한성기원 설립 이후 1990년 100명을 넘어섰고, 2005년에 200명, 2015년 300명을 넘겼다. 은퇴 및 작고한 프로기사를 포함하면 502명이다.

입단한 고윤서ㆍ김희수ㆍ이나경 초단의 인적사항은 다음과 같다.

고윤서(高胤瑞) 초단
생년월일 : 2004년 2월 13일 (광주 출생)
가족관계 : 윤주미 씨의 1남 1녀 중 첫째
출신도장 : 장수영 바둑도장
지도사범 : 박병규ㆍ박승화 9단, 이춘규 7단, 박영롱ㆍ백찬희ㆍ김은선 5단

김희수(金希洙) 초단
생년월일 : 2004년 8월 24일 (경기도 안성 출생)
가족관계 : 김진섭ㆍ유은경 씨의 1남 1녀 중 막내
출신도장 : 한종진 바둑도장
지도사범 : 한종진ㆍ조한승ㆍ이원영ㆍ한상훈 9단, 김세동 8단
기풍 : 두터운 실리형
존경하는 프로기사 : 김세동 8단


이나경(李娜炅) 초단
생년월일 : 2008년 10월 30일 (전남 여수 출생)
가족관계 : 이성남ㆍ김민경 씨의 1남 1녀 중 막내
출신도장 : 장수영 바둑도장
지도사범 : 이춘규 7단, 백찬희ㆍ홍무진 5단
기풍 : 공격형
존경하는 프로기사 : 오유진 9단  


Top